Kotlin언어 성공사례: Corda 블록체인(by R3)

Kotlin언어? 뭔 듣보잡? 성공사례가 있니?

찾아보니 있다.

corda_kotlin.png

CTO는 전 구글 시니어 엔지니어였다고 한다. CTO분이 얘기하신 Kotlin 선택 원인:

  1. 정적 타이핑 (그러고 보니 밀레니얼 세대 언어는 다 그런 것 같다)
  2. Java가 비즈니스 월드에서 중요해서. (하긴)
  3. 섹시해서 (구닥다리 Java랑 비교하니 그렇지)
  4. 배우기 쉬워서 그래서 구인이 쉬워서 (보통 Java구인을 하고 1~3일 트레이닝 시키면 코틀린 언어 코딩을 할 수 있다고 한다)
  5. IDE지원 잘되서
  6. 컴파일 속도가 빨라서 (Scala 저격하며)
  7. 문서화가 잘돼있어서
  8. 내가 할줄 알아서. 내가 좀 해봤는데 재밌어서

그러면서 하는 말이 Kotlin이 없었다면 Scala 썼을 것이라 한다.

마지막에 내린 결론이: 잘한 것 같다.


 

개인적으로 Kotlin이 정말 반갑다. JVM팬으로서 항상 언어가 아쉬웠는데, Java는 구닥다리고, Scala는 너무 복잡하고* Groovy는 언어가 아쉽고, (Scala 와 Groovy공통점이 모두 창립자가 포기했다는 점..) Clojure는 대중성을 전혀 염두에 두지 않은 것 같고. 그런 점에서 Kotlin은 JVM에게 복음과도 같았다.

특히 실행 가능한 환경이  JVM / Javascript VM / Native 로 다양해서 플랫폼에 발목 잡히는 일이 없도록 했다는 점도 칭찬하고 싶다. (마이크로소프트가 최근에야 터득한 점)

JVM, V8엔진, 네이티브 세가지 모두 점점 중요해지는 플랫폼인 것 같다. 아 WASM(Web Assembly)까지 지원하면 더욱 좋겠지만. 이게 미래가 될 수도 있으니. 걱정할 필요가 없는게 컴파일러 플랫폼이 LLVM이어서 WASM이 GC만 지원하면 WASM으로 컴파일 하는 것도 식은 죽 먹기일 거라는 점.

최근 홍민희님의 PyConKr 2017 발표 <파이썬과 다이아스포라>를 보고, 최근에 읽은 <사피엔스>와 결부해서 느낀 점이: 성공한 언어들은 모두 대중성을 키 피처로 치밀하게 기획된 것 같다는 점이다. 민족의 용광로처럼 말이다. (적어도 대량 전파됨을 성공의 척도로 본다면 그렇다)

심지어 Rust도 너무 결백증스러운 면이 있어서 대중성이 의심스럽다.

다행히 Kotlin은 대중성을 키 피처로 설계된 듯하다. 그것의 일환으로 Java월드 레거시에 대한 포용성도 잘 설계된 것 같다.

미래가 지켜볼만하지 않은가!

* 참고로 R3 Corda의 경쟁상대인 IBM hyperledger fabric 은 Go언어로 만들었다.

부록

* TIOBE 프로그래밍 언어 유행도 인덱스에 따르면 Scala는 D언어나 COBOL언어보다 인기가 적다: https://www.tiobe.com/tiobe-index/

 

Advertisements

댓글 남기기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w

Connecting to %s